자연주의 화장품, 반데르피게의 전제품은 선대의 뜻에 따라 먹을 수 있는 천연 유기농 원료로 만들어졌습니다.

자연주의 화장품, 반데르피게

합성 화학 원료로 만든 화장품은 일반적으로 즉각적인 효과와 오랜 보관을 위해, 화학 방부제 물질의 첨가 및 여러 공정 과정을 거치기 마련입니다. 이와 달리 반데르피게는 ‘먹을 수 있는 것만 바른다’ 철학을 170년 이상 지켜오며 거의 가공하지 않은 천연 오일과 유기농 추출물로 처방한 허브레시피 노하우를 자랑하고 있습니다. 특히 엄격한 인증 절차를 통해 수확 된 유기농 식물성 오일과 허브 추출물에는 피부와 모발에  유용한 작용을 하는 생체 활성 물질과 천연 효소가 풍부하기 때문에 반데르피게의 자연주의 뷰티 브랜드인 하우드밸런스 전 라인은 일명, ‘라이브 허브레시피’라고 자신있게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반데르피게의 자연 효소 공법

효소와 활성 물질이란?

효소는 자연에서 생체 기능이 원활해지는 반응 촉진과 분해 과정에 관여하는 물질로, 특정 반응물과 반응합니다. 한편, 통상적으로 어떤 유기물의 ‘살아 있음’ 을 (그래서 얼마나 많은 활성 물질을 포함하고 있는지) 확인하는 방법 중에 하나는 그 본체가 부패하는 속도를 보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유기농 상추는 자연 효소와 생체 활성 물질이 제 역할을 하기에 하루 정도면 시들지만, 화학 비료를 뿌린 상추는 며칠 동안 신선도가 유지되곤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상당한 양의 활성 효소를 함유한 제품은 이 부패 되지 않기 위해서는 제대로 된 보존 방법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자연주의 화장품, 하우드밸런스의 재료가 되는 허브들

[반데르피게의 170년간의 효소 연구]

자연주의 화장품, 그 중에서도 천연 원료가 고함량으로 처방되었다고 공인된 천연 화장품은 합성 화학 원료 베이스의 화장품에 비해 훨씬 더 변질되기 쉽기 때문에 화장품 제형과 효능의 온전한 상태 유지를 위해서는 특별한 처방 노하우가 필요한 것입니다. 이러한 이유로 합성 원료 화장품은 파라벤과 같은 합성 방부제가 첨가되어 제품의 수명을 유지시키지만, 이 물질 중 일부가 계속해서 체내에 누적되면 인체에 치명적인 영향을 끼칩니다.
반면 반데르피게의 자연주의 화장품은 먹을 수 있는 원료만으로 구성되며, 인체에 유해한 방부제를 전혀 함유하지 않았습니다. 인공향을 넣지 않아도, 천연 원료로 뛰어난 향과 화장품 본연의 제형 컨디션을 일정하게 유지할 수 있는 조건을 갖추었습니다.

반데르피게는 어떻게 합성 방부제 없이 이 모두를 해낼 수 있었을까요?

자연주의 화장품, 유기농 방부 시스템

1. 에센셜 오일로 향과 변질 모두 잡다

허브에서 추출한 강력한 고농축 오일인 ‘에센셜 오일’은 자연적으로 유익한 항균 물질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또한 대부분의 식물 추출 에센셜 오일은 그 고유의 짙은 향을 가집니다.
반데르피게 전 제품은 이러한 천연 에센셜 오일의 특징을 활용하여 항균 물질로 제품을 보존하고 향을 지켰습니다. 하지만, 이런 에센셜 오일은 일부 피부에는 자극적일 수도 있기 때문에 모든 피부에 맞는 저자극성 천연 화장품을 만들기 위해 연구했습니다. 마침내, 수많은 노력 끝에 허브 레시피의 최적 배합으로 자연주의 저자극 천연 화장품을 만들 수 있었습니다. 이제, 반데르피게의 자연주의 화장품은 예민한 피부를 가진 사람들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식물에서 추출한 에센결 오일을 식물에 떨어뜨리는 장면

 

2. 식물성 유기산으로 순함을 더하다

위에서 언급한 방법 외에도 다양한 식물성 유기산(acid)을 하우드밸런스 제품에 더했습니다. 구연산(citric acid)은 레몬과 라임에 많이 있는 식품첨가물로 유명하지만, 생화학적으로는 보존 효과가 있을뿐만 아니라 먹을 수 있는 식물성 유기산입니다. 이러한 식물성 유기산은 피부에 이롭고, 제형의 변질 막아주며, 부작용도 없을뿐만 아니라 민감한 피부에도 이상적입니다.

3. 지용성 비타민으로 산패를 잡다

마지막으로, 지용성 비타민 C 유도체(ascorbyl palmitate)는 오일 성분과 잘 섞이는 친유성질을 가져 피부장벽인 지질층을 뚫고 피부속으로 침투하는 능력이 뛰어납니다. 항산화제이면서 안티에이징 액티브 성분이기 때문에 오일과 왁스 성분의 산패를 차단하는 역할도 합니다. 더불어 화장품 제형이 가진 항산화 시스템의 효능과 안정성을 더욱 더 강화시켜주어 피부 노화를 막아주는 건강한 물질을 활용하고 있습니다.

 

자연주의 화장품 하우드밸런스의 원료를 보관하는 통들

[반데르피게의 긴역사를 자랑하는 다양한 원료]

자연주의 화장품의 더 좋은 보존 효과를 위하여

자연주의 화장품, 하우드밸런스 전 라인은 저자극임과 동시에 피부의 건강을 지키고자 온전한 천연 방부시스템을 지향합니다.

하지만 화장품에 허용되는 선에서 약간의 식용 보존제는 첨가 되기도 하는데, 식품 산업에서도 방부제로 사용하는 살리실릭애씨드, 포타슘소르베이트, 소듐벤조에이트가 해당합니다. 이 식용 보존제는 공인된 천연, 유기농 화장품에서 허용되는 함량의 원료입니다.
반데르피게 하우드밸런스 라인은 ICADA, BDIH, EcoControl 등 유럽 유기농 천연화장품 인증 기관의 지침을 100% 준수합니다. 이러한 인증 기관에 따르면, 이러한 식용 보존제 중 최대 0.2%가 제품에 포함될 수 있습니다. 허나 하우드밸런스 제품에는 기준보다 훨씬 적은 양인 최대 0.02%만 처방하여 방부 시스템에 시너지 효과를 주고 있었습니다. 피부에 친화적이고 무해한 식용 보존제를 아주 소량 첨가함으로써, 여러분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유기농 화장품의 상태가 100% 확실하고 균일하게 유지된다는 것을 알리고자 합니다.

“먹을 수 있는 것만 피부에 바르자”라는 반데르피게의 자연주의 허브레시피 철학은 언제나 지켜지고 있습니다.

 

다양한 병에 담긴 허브 추출물을 이용하여 보관하는 반데르피게 하우드밸런스

[다양한 병에 담긴 허브 추출물을 이용하여 보관하는 반데르피게]

향료, 또 다른 의미

화장품 성분은 법에 따라 INCI 지정 라벨이 부착되어야 합니다. INCI는 International Nomenclature Chosmetic Ingredient의 약자이며, 화장품 성분은 모두 동일한 국제 INCI의 표기명을 가집니다. 제품에 특정 향을 생성하거나 가리기 위해 첨가하는 물질로 첨가하는 모든 물질은 이 법규에 따라 라벨에 ‘향료(flavor)’로 표시되어야 합니다. 그래서 에센셜 오일이나 특정 식물 추출물과 같은 천연 향료도 ‘향료(parfum)’로 라벨에 표시됩니다.

반데르피게는 보존 목적과 제품 변질을 막기 위해 향료를 첨가하기도 합니다. 이 경우, 전성분 표기법에 의해 제품 라벨에 ‘향료(parfum)’로 표기됩니다. 합성 향수라고 종종 오해를 사기도 하지만, 반데르피게 하우드밸런스는 합성 향료나 인공향을 절대 포함하지 않습니다. 라벨의 성분표에서 ‘향료(parfum)’라는 용어는 식물에서 추출한 100% 천연 에센셜 오일향임을 잊지 말아주세요.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반데르피게 하우드밸런스(Van der Pigge Huidbalans). 진짜 “자연주의 화장품”이 무엇인지 경험해보세요!

건강하고 아름다운 피부 관리에 대해 상담을 원하시면 주저하지 마시고 반데르피게 공식 글로벌 파트너사인 ‘세이지영’ 카카오 채널을 통해 문의해 주세요. 반데르피게는 여러분과의 소통을 언제나 환영합니다.